fbpx
페이지 선택
{"autoplay":"true","autoplay_speed":"5000","speed":"1500","arrows":"true","dots":"false","rtl":"false"}
김영습 매실쌈장
남고매실은 일본에서 개발된 신품종으로 씨알이 굵고 과즙의 양이 풍부하며 식용 매실로서 안정성이 높습니다. 청매원의 남고매실을 활용한 김영습 님의 매실쌈장은 직접 담근 된장에 매실을 섞어 구수하고 짜지 않아 자연스러운 맛이 일품입니다.
매실쌈장을 고추장과 고추, 마늘과 함께 다져서 소스로 만들어 보리밥에 비벼 드시면 좋습니다.
김영습 매실쌈장
전남 장흥군
쌈장
300g
된장국을 요리할 때 매실쌈장을 추가하면 부드럽고 구수한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패션 디자이너였던 김영습 님과 토목 공학도였던 김준호 님이 서울 생활을 정리하고 장흥에 매화농장을 만들었습니다. 꽃과 나무를 자식 다루듯 대화하고, 땅에 정직하려고 애쓰는 김영습 님을 남도에서는 '매실 어머니'라 부릅니다. 농약과 화학비료를 일절 쓰지 않는 친환경 농사로 유기농 남고매실을 재배하며, 매실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autoplay":"true","autoplay_speed":"5000","speed":"1500","arrows":"true","dots":"false","rtl":"false"}
김영습 장인의 제품